메뉴 건너뛰기

배경이미지

심질환 예방운동 - 호흡법

2015.04.14 20:11

호흡법

조회 수 65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복식호흡과 심호흡. 호흡의 변화가 몸에 영향을 미치듯이, 복식호흡은 스트레스를 관리하는데 가장 효과적인 방법이다. 숨을 들이마실 때 복부를 팽창시키고 숨을 내쉴 때는 복부근육을 수축시키면서 가능한 한 많이 숨을 토하도록 한다. 심호흡은 다소 피곤할 때 하면 각성을 도와주며, 불안감을 느낄 때 안정에 도움을 준다. 코를 통해 완전히 숨을 토해내고 배에 공기가 가득 찬 다음에 더 많은 공기를 들이키면 가슴의 아래 부분까지 가득 차게 되는 데 깊게 들이마신 숨을 그대로 유지하면서 공기가 가슴까지 차 올라온 것을 느끼고 폐의 위까지 차오면 쇄골이 부풀어 오름을 느낀다. 숨을 토할 때는 들이마실 때와 반대로 하면 되며, 숨을 토하는 동안에 가장 많이 이완되기 때문에 흡식보다 토식을 더 길게 하는 것이 이상적이다(흡식대 토식의 비율- 1:2).


  1. 엎드려 허리 뒤로 젖히기

    Date2015.04.21 Views1027
    Read More
  2. 요가

    요가를 하면 심방세동(atrial fibrillation, or AF)이 반감되는 것으로 소규모의 예비적 연구에서 밝혀져, 이 연구 결과가 미국 뉴올리언스에서 개최된 미국심장병학회 연차총회(Annual meeting of the American College of Cardiology in New Orleans)...
    Date2015.04.14 Views647
    Read More
  3. 호흡법

    복식호흡과 심호흡. 호흡의 변화가 몸에 영향을 미치듯이, 복식호흡은 스트레스를 관리하는데 가장 효과적인 방법이다. 숨을 들이마실 때 복부를 팽창시키고 숨을 내쉴 때는 복부근육을 수축시키면서 가능한 한 많이 숨을 토하도록 한다. 심호흡은 다소 피...
    Date2015.04.14 Views650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